PCC(Pensacola Christian College)의 지휘과의 졸업 공연은 어떻게 진행될까?
PCC(Pensacola Christian College)의 지휘과의 졸업 공연은 어떻게 진행될까?
  • 미국 취재원 김해련
  • 승인 2020.12.22 11:07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[내가 참여한 졸업 공연]
지금은 졸업한 중국인 친구 Joy의 졸업공연에 참여한 적이 있다. 1학년으로 막 입학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 새로운 친구들을 사귀기 시작할 무렵에 일본인 친구의 추천으로 함께 Joy의 졸업 공연에 참여하게 됐다. 처음엔 어떻게 진행되는지, 얼마나 연습 시간을 가지는 지도 모르는 채 참여했던 터라 어려움도 많았다. 하지만 시간이 지나 학기 말에 실제로 공연을 올리고 난 뒤 그 성취감은 이로 말할 수 없을 만큼 뿌듯했다. 

[어떻게 진행됐나]
졸업 공연은 일주일에 두 번에서 세 번 정도 저녁에 모여 노래 연습을 한다. 이 연습 시간은 지휘자와 합창단이 모두 모인 자리에서 다 같이 정하는 편이다. 연습 시간에는 먼저 목 풀고 곡 연습은 한 시간 반 정도 하게 된다. 지휘자와 합창단은 약 두 시간 정도 안에 곡을 연습함과 동시에 곡 전체를 이해해야 하기 때문에 최대한의 집중력을 가지고 연습해야 한다. 공연 한 달 전에는 지휘과 교수님들 앞에서 리허설을 하게 되는데 리허설 점수가 좋지 않으면 다음 학기로 그 졸업공연은 다음 학기로 연기된다.

[졸업 공연을 통해 느낀 점]
4학년 공부도 하면서 졸업 공연을 준비한다는 것은 아주 바쁘고 정신없는 일이다. 졸업 공연 연습에 참여하면서도 내가 나중에 이걸 해야 된다고 생각하니 정말 눈앞에 깜깜했다. 사람들을 모으는 일부터 공연을 마치기까지 한 시도 긴장을 풀 수 없기 때문이었다. 그중에서도 가장 어렵고 중요한 일로 꼽히는 것은 바로 반주자 구하기다. 피아노 전공생이면서 졸업 공연 연습에 매번 함께 할 수 있어야 하며 지휘자와 단둘이 연습하는 시간도 가져야 하니 피아노 전공생에게도 조금은 부담스러운 부탁을 하는 것이기 때문이다. 하지만 막상 졸업 공연에 함께하고 나면 전보다 더 사이가 돈독한 친구로 남는게 사실이다. 현재 2학년을 마친 나로서는 4학년때 있을 졸업 공연의 모든 일정을 위해 기도하고 있다.

[내가 꿈꾸는 나의 졸업 공연 모습은?]
내가 꿈꾸는 나의 졸업 공연은 교회 성가곡을 합창단과 함께 부르는 것이다. 특히 고전 성가곡 ‘그가’를 영어 버전으로 부르는 것이 나의 목표다. 그 곡을 나의 꿈의 곡으로 선정한 이유는 시작하자마자 나오는 피아노 멜로디가 아주 아름다울 뿐만 아니라 가사 또한 많은 사람들의 심금을 울릴 수 있는 아주 멋진 곡이기 때문이다. 한국에도 외국 못지 
 않게 아주 멋진 성가곡이 있다는 것을 나의 졸업 공연으로 알리고 싶은 마음이 크다. 
 
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